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간이 좀 지났지만 어제(26일) 현장학습이란걸 다녀왔습니다.
일주일전에 급히 잡힌 일정인데 장소가 무려 롯데월드였답니다..ㅋㅋ
원장님께서 눈썰매장 갈꺼냐, 롯데월드 갈꺼냐 물으시기에
덥석 롯데월드를 물었습니다. 추위도 많이 타는데 눈썰매장가면 얼어줄을까봐서요ㅠ

원래 결석 안하는 아이들이지만, 소풍날이라고 신나서 정말 다 오네요..ㅋ
아이들 데리고 롯데월드 가니깐 애들 자유이용권과 함께 전 저걸 주시더랍니다.
저런것도 있구나..ㅋㅋ 처음 알았습니다.
포스팅하다보니 뒷면을 안찍었군요. 귀찮아서 생략합니다..ㅋ

인솔권을 받고 몇몇 지인들께 핸드폰 사진을 찍어 보내봤습니다.
'롯데월드가 이렇게 재미없어 보이긴 처음이야' 라는 내용을 첨부해서요..
답메일 역시 버라이어티하게 오더랍니다..ㅋ
'힘내삼~ 꿈과 희망의 매직아일랜드를 즐겨!'
'ㅋㅋ 잘 인솔하십시용 ㅎㅎ'
'으악ㅋㅋ 오늘 소풍가는날인가바? 인솔... 처음보는거네...'
'푸하하하하 ㅋㅋㅋㅋ 그런것도 있구나 ㅋㅋㅋㅋ'

저야 애들 없어질까봐 온 신경이 곤두서있다지만 애들은 완전 신났지요..
이미 엄마 손 잡고 한두번씩은 와봤던지라 난 이걸 본적이 있네
저건 뭐 하는거네, 저거 타보고 싶네, 아주 난리가 났습니다.

제일 먼저 회전목마를 태웠는데 요즘 애기들이 잘 먹어서 5살 애기들 보통
15kg안팎, 많으면 20kg도 넘는데요..(난 1학년때 18kg이었는데=_=)
이 묵직한 아가들 들어서 말에 앉히는것도 진짜 힘들었는데, 다 태우고 나니
아가 하나가 엉엉 울고있네요.. 무섭다고=_=
우는 아가 안고 타서 달래며 재밌다고 설득해서 좀 재미있어지니까 내리랍니다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 다음엔 먹고나서는 공연도 보고, 자유롭게 돌아다니면서 놀이기구도 탔는데
애들은 타고싶은게 많지만 다 키도 안되고 나이도 안되다보니
유아 놀이기구를 몰아놓은 곳을 돌며 유아용 놀이기구만 몇개 태워주고
평소 친구들과 가면 절대 볼일없는 퍼레이드도 자리잡고 앉아서 보고왔답니다..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애들 없어질까봐 뒷걸음질 치다가 사람들하고도 엄청 부딪혔는데요..ㅠ
그래도 지나가는 분들이 애기들 두줄로 손잡고 지나간다고 귀여워서 구경하고..
길도 비켜주고, 늦게 오는 아이들 밀어도 주고.. 그래서 감사했어요..ㅋ
외국인들은 우리 아이들과 나가면 신기한지 막 옆에서 사진찍어가요..
관광객들이다보니 초상권이 어쩌고 하면서 못 찍게 할 수도 없고..
아무튼, 돌아오고 나니 긴장이 풀려서 전신 근육통이 왔답니다

오늘 출근해보니 16명 전원 다 출석했네요ㅠ
'너네 안 힘드니?' 라고 물어봤더니 다들 멀쩡하대요ㅠ
하긴, 집에가서 7시부터 오늘 아침 8-9시까진 자고 왔을 아이들이니
쌩쌩하겠죠, 신나겠죠... 날씨까지 흐려서 오늘 무척 산만했답니다..ㅠ
이번주가 빨리 끝났으면 좋겠어요ㅠㅠ 정신을 못차리겠어요..ㅠ 살려주세요...ㅠ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소한 일상 > 버라이어티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소한 일기  (6) 2010.04.01
플러버 만들기  (10) 2010.02.10
별 경험  (6) 2010.01.28
폭설이네요  (5) 2010.01.04
출석판을 만들었습니다.  (16) 2008.11.02
엔돌핀 덩어리ㅋ  (7) 2008.10.20
by 류아 2010. 1. 28. 01:27
  • Terminee 2010.01.28 09:47 신고 ADDR EDIT/DEL REPLY

    유아 단체가 많이 오긴 하나보네요. 인솔권 같은 것도 만들어두고...
    그 조그만 애들 열댓 명을 데리고 롯데월드를 다녀오셨다니
    얼마나 정신 없고 힘드셨을지 상상도 안 됩니다. 크
    그러고 보니 저는 거기 한 번도 안 가봤네요.
    왠지 실내 놀이공원은 뭔가 제대로 된 게 아니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어서
    갈 기회가 있어도 안 가고...
    아, 거기 있는 스케이트장만 한 번 가봤습니다. ^^

    • 류아 2010.01.28 15:54 신고 EDIT/DEL

      유아단체보다는.. 학원같은데서 오는 단체손님이
      더 많은 것 같아요.. 철에따라 학교 선생님들도 오실테구요..ㅋ
      아주 정신을 쏙 빼고 왔습니다..ㅠ

  • 리나인버스 2010.01.29 21:57 신고 ADDR EDIT/DEL REPLY

    조카 2명을 대리고 걸어서 2분거리인 슈퍼마켓에 가는것조차 힘이든 저로서는 저렇게 인원이 많으면.. 혼자 집에 와버릴듯^^;
    그건 그렇고 저도 롯데월드라는곳을 한번 가보고 싶내요..(꿈 깨! 부산이잖아 ㅠㅠ)

    • 류아 2010.01.30 11:16 신고 EDIT/DEL

      그래도 3,4월때보다는 질서도 잘 지키고 줄도 잘 서구요..
      훨씬 나은데 이제 한달이면 작별이네요..ㅠㅜ

  • Niedjyuu 2010.02.01 15:30 신고 ADDR EDIT/DEL REPLY

    류아씨는 저 사진에 없는거인가요?

    • 류아 2010.02.01 16:19 신고 EDIT/DEL

      제가 찍었으니 당연히 없지요..ㄷㄷ
      다 제 자식들입니다..ㅋㅋ